3강누가 피해를 보았는가

이지혜
2021-04-13
조회수 421
3강강의 정말 초 집중하고 들었습니다. 


처음에는 사실 들으면서도 회의적이었습니다. 학폭 관련해 들려오는 얘기들은 잔인하고 극악무도해서 촉법소년 폐지와 처벌강화가 필수라고 생각했습니다.  여전히 그 입장은 변함이 없습니다. 하지만 적어도 학교차원의 처벌에 있어 엄벌주의만이 능사가 아니라는 데는 공감하게 되었습니다. 가장 중요한 것이 피해자의 회복인데 엄벌주의는 가해자의 처벌에만 집중하고, 가해자로 하여금 법적 테두리 내에서의 편법을 활용해 위기를  모면하고자 하는 행위를 부추겨 피해자에게 더 큰 상처를 주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갈등 상황이 발생했을 때 누가 잘못했느냐가 아닌 누가 피해를 보았냐는 질문을 던져보는 것이 갈등의 해결책이 될 수 있다는 것 또한 너무나 와닿는 부분이었습니다.  학교폭력문제는 한국사회의 큰 이슈입니다. 최근에도 연예계, 체육계 등 학폭스캔들로 떠들썩 했지요. 가해자의 진심어린 사과를 이끌어 내는 것도 필요하지만 피해를 입은 아이가 보다 더 보호받고 상처에서 회복될 수 있는 제도와 시스템이 마련돼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0 0

사단법인 사교육걱정없는세상

사업자번호 356-82-00194 ㅣ 대표 정지현, 홍민정

호스팅제공자 : (주)누구나데이터 | 

개인정보보호 관리 책임자 : 김용명 

| 팩스 : 027974484


사단법인 사교육걱정없는세상ㅣ사업자번호 356-82-00194ㅣ공동대표 정지현 홍민정ㅣ이사장 송인수 ㅣ (04382)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62길 23 유진빌딩 4층

ㅣ문의 02-797-4044 noworry@noworry.kr

호스팅제공자 : (주)누구나데이터 | 개인정보보호 관리 책임자 : 김용명 | 팩스 : 02-797-4484

Copyright 사단법인 사교육걱정없는세상. All Right Reserved.